바이어간츠코리아, NFT 전문 아티스트 그룹 ‘스마스’와 업무 협약 체결

2022-09-16 11:30 출처: 바이어간츠코리아

바이어간츠코리아 대표 장비 ‘바쿠메드’와 스마스가 제작한 NFT 패러독스 이미지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9월 16일 -- 바이어간츠코리아(Weyergans Korea)와 대체 불가능 토큰(NFT) 전문 아티스트 그룹 스마스(SMATh)가 NFT 기반의 IP 사업 경쟁력 및 마케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상호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바이어간츠코리아 담당자는 “스마스와 협력해 한국의 유명 병·의원과 상호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이를 통한 의료 서비스 확대와 바이어간츠의 예방 의학 및 퓨처 헬스(Future Health)의 핵심 코어가 NFT와 관련해 미래 지향적인 IP 사업으로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스마스의 NFT 작품은 자체 구축한 ‘스마스 월드’라는 세계관에 등장하는 새로운 캐릭터를 말한다. 스마스 월드는 인공지능(AI), 사물 인터넷, 빅데이터 등 첨단 기술이 대거 망라된 지능 정보 기술 시대를 배경에 둔다. 시공간 여행을 돕는 로봇 ‘노마드에입’, 인간과 로봇의 양면성을 가진 인공지능 로봇 ‘패러독스’, 시공간을 자유롭게 여행 가능한 인간 종족 ‘블레어’, 다양한 모습으로 인간계에 모습을 드러내는 신(神) ‘이오’ 등 총 4개 종족이 등장한다.

스마스는 이처럼 스릴 만점의 세계관과 질 높은 내용의 작품으로 많은 이의 주목을 받고 있다. 올해 4월 디지털 아트 및 NFT 유통 서비스 ‘클립 드롭스’이 발행한 ‘노마드에입(nom@dape)’은 클립 드롭스 최대의 매출 흥행을 기록하고 있다. 세계 최대 규모 NFT 거래 플랫폼 오픈시(Opensea)에서는 ‘패러독스(PRD_X)’와 ‘스마스 제네시스(SMATh Genesis)’가 거래되고 있다. 이 가운데 제네시스의 최고 거래 가격은 8.4이더리움(거래 당시 시세 2만3537달러)에 이른다.

바이어간츠코리아와 스마스는 이번 업무 협약을 바탕으로 △마케팅 협업을 통한 의료 서비스 확대 △바이어간츠코리아와 스마스의 고객사 간 마케팅 협업 △스마스가 개발한 세계관, 캐릭터를 활용한 IP 사업 등의 분야에서 협력할 계획이다.

바이어간츠코리아 개요

바이어간츠코리아는 독일의 대표적인 하이테크놀로지 메디컬 솔루션 기업으로, 독일에서 가장 혁신적인 기업 100에 선정된 바 있다. 1983년 독일 중부 도시 뒤렌(Dueren)에 설립돼 혈관 의학과 미용 의학에서 세계적 선두 주자로 인정받고 있으며 독일 우주항공연구소(DLR), 미국 항공우주국(NASA)과 같은 연구 기관과 공동 연구를 통해 현재 독일 내 약 1000개의 의료 기관과 세계 53개국에 진출해 있다. 16개의 의료기기, 150여 종류의 메디컬 솔루션 코스메슈티컬을 보유하고 있으며, 2011년 한국 피부과에 처음 소개된 바이어간츠코리아는 현재 약 400곳의 국내 병·의원에 진출해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