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국제 문페스타’ 12일 폐막, 지구촌 곳곳 신안 알려 큰 성과

홍어장수 문순득 축제, 코로나 위기 속에서 온-오프라인으로 돌파
문순득 표류기 통해 신안 섬사람들의 강인한 바다 정신 기려
온라인 문페스타, 세계 14만여명에게 노출… 신안 관광 파급 기대

2020-11-15 13:31 출처: 극단갯돌

안좌도 김환기 생가에서 신안 국제 문페스타 행사가 온-오프라인 중계되고 있다

신안 국제 문페스타 11월 12일 셋째 날 갬성천사 스트리밍

목포--(뉴스와이어) 2020년 11월 15일 -- 11월 10일부터 3일간 팔금도 고산카페, 안좌도 김환기 생가, 자은도 1004뮤지엄파크에서 온-오프라인 동시 개최된 홍어 장수 문순득과 함께하는 ‘2020신안 국제 문페스타(주최 극단갯돌)’가 12일 폐막 띠뱃놀이를 끝으로 성황리에 마감됐다.

문순득의 성을 따서 ‘신안 국제 문페스타’로 변경한 올해 축제는 유튜브 ‘갯돌TV’로 온라인 송출됐다. 미국, 베트남, 브라질, 필리핀, 일본 등 세계 각국의 사람들이 문페스타를 방문한 것으로 집계되며 문페스타가 세계적인 축제로 거듭났음을 실감하게 했다.

축제 개·폐막은 문순득의 생가가 있는 우이도에서 개최됐다. 우이도에서 전해 내려오는 죽마 놀이, 띠뱃놀이 등 각종 해양 민속 문화를 축제 전면에 내세웠다. 이윤선 문화재청 전문위원의 민속 해설과 곁들여 진행함으로써 다른 축제에서 볼 수 없는 새로운 축제 형식으로 주목을 받았다.

올해 문페스타는 아름다운 신안 섬을 배경으로 블루스 디바 강허달림, 스카밴드 킹스턴 루디스카, 밴드 신나는섬, 소나기 프로젝트 등 국내 정상급 뮤지션들의 라이브 콘서트가 펼쳐져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또 문순득이 표류한 국가의 예술가들이 보내온 표류지 영상과 목포대 최성환 교수의 표류 팩트 체크가 3일간 이어지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문순득 추모제, 천일야섬 등 신안의 유서 깊은 문화를 소개하는 해양 문화 여행은 이윤선 교수와 목포대 도서문화연구원 송기태 교수가 맡아 신안 해양 민속에 대한 궁금증을 재미있고 색다르게 풀어내 많은 호응을 얻었다.

이번 축제는 무엇보다 문순득 표류기와 더불어 신안의 설화, 자연 풍경, 사람 등 해양 문화 프로그램에 집중한 것을 성과로 꼽힌다.

현장 관객과 온라인 시청자를 함께 겨냥한 축제는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새로운 활로를 개척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축제 기간 유튜브 갯돌TV 조회 수를 분석한 결과, 총시청자 수는 5000명으로 집계됐고 세계 각국 14만여 명에게 노출됐으며 기존 구독자가 아닌 비구독자 조회 수가 월등히 높게 나타났다. 또 현재도 노출 건수가 지속해서 상승하고 있어 조회 수는 계속 늘어날 전망이다.

주최 측은 앞으로 문페스트 영상 활용 방안에 대해 유튜브 갯돌TV로 방영했던 축제 프로그램들을 세부적으로 나눠 영문을 입히고 신안의 해양 문화가 널리 알려질 수 있도록 오랫동안 노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극단갯돌 개요

극단갯돌은 1981년 창단한 전라남도 지정 전문 예술단체다. 문관수 대표 외 16여명의 젊은 문화 일꾼이 패기와 실험 정신으로 우리 연극 찾기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그동안 전라도 마당극을 비롯해 노래극, 연극, 뮤지컬, 아동극, 청소년극 등 여러 형식과 시대를 날카롭게 비판하는 시대 정신으로 환경, 통일, 역사, 교육 등의 문제를 다룬 작품을 전통적 민족정 서를 바탕으로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getdol.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